“노인학대 신고, 참견이 아니라 도움입니다”, 노인 학대 예방의 날 캠페인
상태바
“노인학대 신고, 참견이 아니라 도움입니다”, 노인 학대 예방의 날 캠페인
  • 김하일 기자
  • 승인 2022.07.2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 노제6회 노인 학대 예방의 날 캠페인
노인 학대 예방 필요성과 관심 환기하고 신고 앱 홍보 진행
나비새김 앱, 신고자 익명성 보장·신고 즉시 노인보호전문기관으로 연계 가능
[사진출처=전라남도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 학대 예방·근절 추진 기간을 맞아 ‘노인 학대 예방 연합 캠페인’ 진행
[사진출처=전라남도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 노인 학대 예방·근절 추진 기간을 맞아 ‘노인 학대 예방 연합 캠페인’ 진행

[웰니스앤컬처뉴스 김하일 기자] 전라남도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이 노인 학대 예방·근절 추진 기간(6월 15일~7월 15일)을 맞아 목포역과 영암5일장에서 두 차례에 걸쳐 ‘노인 학대 예방 연합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6월 30일에는 목포역에서 전남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 목포경찰서, 하나노인복지관과, 7월 5일에는 영암5일장에서 전남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과 영암경찰서가 모여 함께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노인학대 신고, 참견이 아니라 도움입니다”라는 슬로건을 중심으로 노인 학대 예방 홍보 활동을 진행했다. 목포역과 영암5일장의 방문객 및 시·군민에게 노인 학대의 심각성과 신고 전화번호를 알리는 홍보 활동과 노인 인권 사진 전시회도 함께 이뤄졌다.

특히 전남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은 캠페인을 통해 노인 학대 예방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신고 전화번호 및 신고 앱(나비새김)을 홍보하는 활동도 진행했다.

노인 학대 신고 앱인 ‘나비새김’은 노인 학대를 발견한 경우 사진, 동영상, 녹음 파일 등 증거를 쉽게 첨부해 신고할 수 있는 앱이다. 이는 신고자 익명성을 보장하며, 신고 즉시 관할 노인보호전문기관으로 자동 연계된다.

한편 전남서부노인보호전문기관은 앞으로 노인 학대 예방과 근절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출처=pixabay]
[사진출처=pixabay]

 

노인 학대 예방의 날

범국민적으로 노인 학대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관심을 유도하기 위하여 지정된 법정기념일로, 날짜는 6월 15일이다. 노인 학대 문제는 가정이나 시설 내의 사적 문제로 간주되어 과소평가되는 경향이 있었으나 노인 인권 보호와 노인 학대 예방을 위해서는 이를 사회적 문제로 인식하고 대응해야 한다는 생각을 배경으로 제정되었다.

2015년 노인 학대 예방과 조기 발견, 학대행위자 처벌 강화 등을 위하여 <노인복지법>이 일부 개정되면서 '노인 학대 예방의 날' 규정(제6조 4항)이 신설되었고, 이에 따라 2017년부터 기념하기 시작하였다. 이날에는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중앙노인보호전문기관이 주관하는 기념식을 열고, 노인 인권 증진에 기여하고 노인 학대 예방 및 학대 피해 노인 보호를 위해 노력해온 유공자에 대한 포상을 수여한다. 또한 노인 학대 신고 활성화 및 신고 의식 고취 등을 위한 캠페인을 벌이고, 노인 학대 현황 보고서를 발간한다.

6월 15일은 노인 학대 문제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공유하고 노인 학대를 예방하기 위하여 유엔(UN, 국제연합)이 지정한 '세계 노인 학대 인식의 날(WEAAD; The World Elder Abuse Awareness Day)'이기도 하다. 2006년부터 세계 노인 학대 방지 네트워크(INPEA)가 기념하기 시작한 이 날은 2011년 유엔 총회에서 세계 노인 학대 방지 네트워크의 제안에 따라 공식 기념일로 지정되었다. 한국에서도 보건복지부와 노인 보호 전문기관 등을 중심으로 해마다 이날 각종 캠페인 등의 행사를 열다가 법정기념일을 정해 기념하게 된 것이다.

세계보건기구(WHO)와 <노인복지법>은 노인 학대를 '노인에 대하여 신체적·정신적·정서적·성적 폭력 및 경제적 착취 또는 가혹행위를 하거나 유기 또는 방임을 하는 것'이라고 정의한다. 이에 덧붙여 세계보건기구는 '신뢰관계 안에서 한 번 혹은 반복적으로 일어나는, 노인에게 해를 입히거나 정신적 괴로움을 주는 행위 또는 적절한 조치가 부족한 상태' 또한 노인 학대로 규정하고 있다. [자료출처=두산백과 두피디아, 두산백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10길 33
  • 전화번호 : 02-499-8014
  • 팩스 : 0508-940-8014
  • 이메일 : yjsqueen@naver.com
  • 웰니스앤컬처뉴스 사업자번호 : 414-06-64165
  • 개업연월일 : 2019-11-05
  • 발행·편집인 : 유지선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52779
  • 등록일 : 2019-11-0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
  • Copyright © 2022 웰니스앤컬처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squeen@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숙정 010-8817-7690 magarite@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