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의 민속예술 모두 함께 겨루기 한판, 제63회 한국민속예술제
상태바
전국의 민속예술 모두 함께 겨루기 한판, 제63회 한국민속예술제
  • 정민기 기자
  • 승인 2022.09.29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28.(금)~10.30.(일), 충청남도 공주시에서 ‘한국민속예술제’ 개최
각 지역 대표 민속예술 경연과 체험 행사, 전시, 축하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10.1.(토)~10.23.(일), 매 주말 충남지역 민속예술 공연, 체험학습 등 사전행사 진행
[사진출처=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제63회 한국민속예술제 포스터
[사진출처=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제63회 한국민속예술제 포스터

[웰니스앤컬처뉴스 정민기 기자] 전통 마을을 중심으로 전승되던 지역별 대표 민속예술 경연, 전시, 민속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세대와 세대를 잇는 우리 민속예술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보존하고 전승고자 하는 ‘제63회 한국민속예술제’(이하 한국민속예술제)가 10월 28일(금)부터 10월 30일(일)까지 충청남도 공주시 아트센터 고마에서 개최된다.

1958년 ‘전국민속예술경연대회’라는 명칭으로 시작된 ‘한국민속예술제’는 전통 마을을 중심으로 이어지는 각 지역의 대표 민속예술 경연과 함께 체험, 전시, 공연 등 가족 관객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를 펼친다. 이 과정을 통해 탈춤(1961), 강강술래(1961) 등 11개 종목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180여 개 종목의 국가 및 지방무형문화재 지정에 이바지해왔고, 1994년 청소년 부문 경연을 신설해 현대사회에서 전통문화를 경험하지 못한 청소년들에게 전통문화의 경험의 장을 마련하여 우리 민족 고유의 삶이 담긴 민속예술을 다음 세대에 전승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한국민속예술제는 1958년부터 현재까지 1,290개 각 지역별 민속 종목을 발굴했으며, 매년 전국 단위 30여개 단체(일반부, 청소년부) 및 2,000여명의 예술인이 참여하는 국내 최장수 행사이다. 참가종목 현황으로는 민속놀이가 38%로 가장 높고, 그 다음으로는 민요, 농악 등의 참여 비율이 높다.  

전국의 민속 예술인들이 모이는 ‘한국민속예술제’는 매년 전국 지자체를 순회하며 개최된다. 코로나19로 인해 61, 62회 모두 경연대회 없이 온라인으로 개최된 바 있다. 전통공연예술진행재단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 블로그, 한국민속예술제 누리집(www.kfaf.or.kr)을 통해 열렸다. 62회 때 민속 종목의 실연 영상을 중계하거나 현장의 소리를 담은 인터뷰 영상으로 축제가 열린 반면, 올해 열리는 63회는 대통령상을 두고 경연이 다시 열려 현장감을 더한다. 전국 16개 시·도와 이북 5도에서 출전하는 일반부 21개, 청소년부 9개 단체, 1800여 명의 참가자가 대통령상을 두고 치열한 경연을 벌인다. 

대통령상 수상 단체에는 일반부 2000만원, 청소년부 15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경연 시상 총액 규모는 2억원 상당이다. 경연 후에는 2019년도 대통령상 수상단체인 고성오광대보존회(경남 고성군)의 축하 공연이 이어지며, 이외에도 민속예술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한국전통연희단체총연합회, 상자루, 땀띠의 공연으로 행사의 의미를 더한다.

[사진출처=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만경외애밋들노래보존회
[사진출처=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만경외애밋들노래보존회

경연대회가 열리는 본 행사 전에 10월 1일(토)부터 10월 23일(일)까지 매주 주말에는 충남지역의 민속예술 공연과 공주시의 고유한 민속예술을 체험할 수 있는 사전행사가 열린다. 또한 60여 년의 역사를 지닌 이 행사의 역대 수상 목록과 문화재 지정현황, 충청남도의 무형문화재를 전시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삼진 이사장은 “코로나19 이후 다시 경연에 나서는 새로운 시작점에 서 있다”며 “성공적인 한국민속예술제가 될 수 있도록 방역과 안전 관리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 축제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후원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충청남도, 공주시가 공동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과 한국민속예술제 추진위원회가 주관한다.

한국민속예술제는 전석 무료로, 축제 관련 상세정보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과 한국민속예술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10길 33
  • 전화번호 : 02-499-8014
  • 팩스 : 0508-940-8014
  • 이메일 : yjsqueen@naver.com
  • 웰니스앤컬처뉴스 사업자번호 : 414-06-64165
  • 개업연월일 : 2019-11-05
  • 발행·편집인 : 유지선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52779
  • 등록일 : 2019-12-3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
  • Copyright © 2022 웰니스앤컬처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squeen@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숙정 010-8817-7690 magarite@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