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역력에 좋은 음식 알아보기
상태바
면역력에 좋은 음식 알아보기
  • 김현석 기자
  • 승인 2022.11.24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니스앤컬처뉴스 김현석 기자] 특히 일교차가 큰 환절기 기간에 제대로 신경 써주지 못하면 쉽게 감기에 걸릴 수 있고 염증 등의 다양한 병을 겪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할 필요가 있다. 앞으로 식단 관리할 때 참고해 보도록 하자.

면역력에 좋은 음식 첫 번째는 홍삼이다. 기력을 회복해 주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먹을 시 피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심폐기능 증진을 도와줄 수 있다. 꾸준하게 챙긴다면 에너지 보충을 하여 호흡기 질병을 막을 수 있다.

두 번째는 청국장이다. 신체에 긍정적인 작용을 하는 대표 음식이지만 특유 냄새가 나기 때문에 한식 중에서 호불호가 갈린다. 안에 포함되어 있는 다당 성분은 대식세포 활성화하여 사이토카인 분비해 주는 일을 한다.

세 번째는 꿀이다. 백혈구 면역반응 증진을 하여 감기 예방을 하여주고 피곤함을 풀어주는 일하여 인체에 유익한 영향을 줄 수 있다. 이뿐 아니라 주요 성분인 포도당, 과당의 경우 소화 필요 없는 단당으로 체내 흡수 빠르게 해소 돕는 일을 한다. 또 몸에서 생기는 허약감과 만성 피로를 줄여주어 집중력을 향상시켜주고 숙취 해소도 돕는다.

네 번째는 당근이다. 항산화 물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몸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세포 돌연변이를 막아 DNA 보호를 하여주고 각종 암들을 막아주는 일을 한다.

다섯 번째는 감이다. 종합 비타민이라고도 부르는 감은 천연 자양강장제라고 할 정도로 이로운 점들이 많다. 안에 들어 있는 타닌은 장을 튼튼하게 하여주고 알코올 흡수를 방해한다. 또 나쁜 콜레스테롤이 체내 축적되는 것을 막고 중성 지방을 몸 바깥으로 내보내주는 일을 하여 장염과 위염 등의 질병을 방지해 줄 수 있다.

여섯 번째는 버섯이다. 약재로 활용되기도 하고 우리 주위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것이기도 하다. 팽이, 새송이, 표고버섯 등은 인체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다. 베타글루칸이 많기 때문에 몸 안으로 들어오는 나쁜 균들을 방어하여 줄 수 있다

일곱 번째 생강이다. 예로부터 인체에 유익할 뿐 아니라 음식 감칠맛을 더해주기 때문에 식재료, 약재료 많이 쓰여왔다. 쇼가올, 진저롤 물질은 세균에 대한 강력한 살균을 한다

여덟 번째는 양파이다. 알리신이 다량 포함되어 있는데 항바이러스 효과를 지니고 있다. 주의할 점은 열을 가하게 되면 파괴가 일어날 수 있어 섭식할 때는 과일과 같이 생양파 함께 먹는 것을 권한다.

아홉 번째는 마늘이다.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대표적인 식품 중 하나이기도 한데 항염, 항균 능력이 탁월하다. 알싸한 맛이 나는 알리신은 몸속으로 침입을 하는 바이러스를 막고 셀레늄과 비타민은 면역 저항력을 높여주는 일을 한다.

열 번째는 브로콜리이다. 비타민, 미네랄이 풍부하게 들었고 산화방지제, 섬유질이 많은 채소이기도 하다. 열을 가하는 조리보다는 생것 그대로 먹는 것이 영양분 손실 최소화해줄 수 있다. 안에 항산화물질이 많고 항암 기능을 한다.

여기까지 면역력에 좋은 음식 대하여 살펴보았다. 건강은 상태가 괜찮을 때 미리 지켜주도록 하고 예방을 해주자.

특히 일교차가 큰 환절기 기간에 제대로 신경 써주지 못하면 쉽게 감기에 걸릴 수 있고 염증 등의 다양한 병을 겪을 수 있어 주의해야 할 필요가 있다. 앞으로 식단 관리할 때 참고해 보도록 하자.

면역력에 좋은 음식 첫 번째는 홍삼이다. 기력을 회복해 주는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먹을 시 피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여 심폐기능 증진을 도와줄 수 있다. 꾸준하게 챙긴다면 에너지 보충을 하여 호흡기 질병을 막을 수 있다.

두 번째는 청국장이다. 신체에 긍정적인 작용을 하는 대표 음식이지만 특유 냄새가 나기 때문에 한식 중에서 호불호가 갈린다. 안에 포함되어 있는 다당 성분은 대식세포 활성화하여 사이토카인 분비해 주는 일을 한다.

세 번째는 꿀이다. 백혈구 면역반응 증진을 하여 감기 예방을 하여주고 피곤함을 풀어주는 일하여 인체에 유익한 영향을 줄 수 있다. 이뿐 아니라 주요 성분인 포도당, 과당의 경우 소화 필요 없는 단당으로 체내 흡수 빠르게 해소 돕는 일을 한다. 또 몸에서 생기는 허약감과 만성 피로를 줄여주어 집중력을 향상시켜주고 숙취 해소도 돕는다.

네 번째는 당근이다. 항산화 물질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몸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 세포 돌연변이를 막아 DNA 보호를 하여주고 각종 암들을 막아주는 일을 한다.

다섯 번째는 감이다. 종합 비타민이라고도 부르는 감은 천연 자양강장제라고 할 정도로 이로운 점들이 많다. 안에 들어 있는 타닌은 장을 튼튼하게 하여주고 알코올 흡수를 방해한다. 또 나쁜 콜레스테롤이 체내 축적되는 것을 막고 중성 지방을 몸 바깥으로 내보내주는 일을 하여 장염과 위염 등의 질병을 방지해 줄 수 있다.

여섯 번째는 버섯이다. 약재로 활용되기도 하고 우리 주위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것이기도 하다. 팽이, 새송이, 표고버섯 등은 인체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다. 베타글루칸이 많기 때문에 몸 안으로 들어오는 나쁜 균들을 방어하여 줄 수 있다

일곱 번째 생강이다. 예로부터 인체에 유익할 뿐 아니라 음식 감칠맛을 더해주기 때문에 식재료, 약재료 많이 쓰여왔다. 쇼가올, 진저롤 물질은 세균에 대한 강력한 살균을 한다

여덟 번째는 양파이다. 알리신이 다량 포함되어 있는데 항바이러스 효과를 지니고 있다. 주의할 점은 열을 가하게 되면 파괴가 일어날 수 있어 섭식할 때는 과일과 같이 생양파 함께 먹는 것을 권한다.

아홉 번째는 마늘이다.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대표적인 식품 중 하나이기도 한데 항염, 항균 능력이 탁월하다. 알싸한 맛이 나는 알리신은 몸속으로 침입을 하는 바이러스를 막고 셀레늄과 비타민은 면역 저항력을 높여주는 일을 한다.

열 번째는 브로콜리이다. 비타민, 미네랄이 풍부하게 들었고 산화방지제, 섬유질이 많은 채소이기도 하다. 열을 가하는 조리보다는 생것 그대로 먹는 것이 영양분 손실 최소화해줄 수 있다. 안에 항산화물질이 많고 항암 기능을 한다.

여기까지 면역력에 좋은 음식 대하여 살펴보았다. 건강은 상태가 괜찮을 때 미리 지켜주도록 하고 예방을 해주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10길 33
  • 전화번호 : 02-499-8014
  • 팩스 : 0508-940-8014
  • 이메일 : yjsqueen@naver.com
  • 웰니스앤컬처뉴스 사업자번호 : 414-06-64165
  • 개업연월일 : 2019-11-05
  • 발행·편집인 : 유지선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52779
  • 등록일 : 2019-12-3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선
  • Copyright © 2023 웰니스앤컬처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jsqueen@naver.com
  •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김숙정 010-8817-7690 magarite@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