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암 초기증상 및 원인
상태바
직장암 초기증상 및 원인
  • 정민기 기자
  • 승인 2021.09.20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몸에서 항문과 직장은 연결이 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대장에는 결장과 직장이 있는데 장이 구불거리는 모양이 아니고 직진 형태로 되어 있기 때문에 이렇게 부르기도 합니다.

 

원인

식단

다양한 이유로 발생할 수 있는데 요즘에는 식사가 많이 서구화되어 발병할 수 있습니다. 직장암 말고도 다른 곳에도 안 좋은 영향을 주므로 식단 계획을 세울 때 주의해 주어야 합니다. 사실 한 끼 정도는 안 좋은 것을 섭취해도 바로 나빠지는 건 아닙니다. 그러나 이러한 방식이 지속되어 계속 누적되면 장속이 안 좋아지게 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고칼로리 음식, 기름진 종류, 고기를 지나치게 먹는 경우가 있는데 이로 인해 나빠지게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러므로 이런 것들을 자주 먹었다면 지금부터라도 먹는 패턴을 바꿔 위와 장을 편하게 해주도록 합시다.

 

바이러스

장 내에 세균이 증가하게 되면 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집니다. 인간의 장은 면역세포의 60% 이상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어떠한 요인으로 나쁜 물질들이 증가하게 되면 기능이 떨어져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상태가 안 좋아지면 다른 암도 발병할 수 있어 잘 관리해 주어야 합니다.

어떻게 하면 막을 수 있을까요? 생각보다 어렵지 않습니다. 위에서 이야기했듯이 평소에 본인이 먹고 있는 것을 건강한 식품으로 바꿔주면 나아지는 것을 도와줄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장에 있는 세균들은 나쁜 물질들을 먹게 되면 더 크려고 하므로 제거해 주려면 과일이나 야채, 저칼로리 위주로 먹어주도록 합시다.

 

직장암 증상

배변 문제

신체 내에서 직장은 항문과 연결되어 있는데 혹시라도 다음 증세가 있으면 제대로 확인을 받아보도록 합시다. 변을 볼 때 끝에서 피가 나는 게 아니고 그 자체에서 피가 난다거나 설사를 하며 아플 때, 잔변감이 있을 때, 변비가 지속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만일 두 가지 이상이 동시에 생겨난다면 의심해보아야 합니다.

 

빈혈

암에 걸리면 출혈이 지속적으로 일어나므로 빈혈이 빈번하게 생깁니다. 이러한 현상은 다른 종류의 암에서도 흔하게 생기므로 몸 상태가 안 좋다면 검사를 받아볼 필요가 있습니다.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초기

0~1기에 해당한다면 절.제.술을 실시하게 되는데 직장암 초기증상에 찾았다면 나을 확률이 높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무슨 병이든 최대한 빨리 발견해 주어야 합니다.

 

중기

2기, 3기는 절제술을 진행하고 예후를 지켜보게 됩니다. 만약 다 제거되지 않았다면 방사선, 항암을 통해 없애줍니다.

 

말기

직장암 4기 되었다는 말은 이미 전이가 많이 일어났다는 말입니다. 이때는 치료를 목표로 잡기보다는 삶의 질을 회복하기 위한 방식을 하게 됩니다. 이 시기가 되면 환자의 몸이 안 좋아졌기 때문에 큰 수.술을 하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이미 면역력과 체력이 심하게 떨어져 있어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요법 등을 실시합니다.

 

예방

내시경

예방해 주려면 대.장.내.시.경을 정기적으로 해주어야 합니다. 상담을 통하여 어떤 식으로 관리해 주면 좋을지에 대해 체크해보도록 합시다.

 

식습관

평소에 먹고 있는 음식을 바꿔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섬유질이 많이 함유되어 있고 배변을 도와줄 수 있는 식품들을 섭취해 주도록 합시다.

 

물 마시기

아침에 일어나면 물을 한 컵 마셔봅시다. 변에 섞인 독성물은 장을 자극하여 안 좋아지게 할 수 있으니 물을 마셔 장 활동이 원활히 되도록 해줍시다.

스트레스

모든 암의 원인이라고 할 수 있는 것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적절한 방법을 이용하여 없애주도록 합시다. 본인에게 맞는 가벼운 운동이나 산책, 취미 생활을 통하여 해소해보도록 합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